상단여백
HOME 종합
온∙오프라인 수업 병행

▼강의실엔 가림막 설치하고

----------------------------------------------------------------------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완화(1단계)에 따라
10월 19일(8주차)부터는 실습∙실기 과목 외에 일부
이론교과목도 학생 설문을 거쳐 대면수업이 진행되고 있다.
----------------------------------------------------------------------

▲야외에선 거리 두고 마스크 쓰고


감염병 예방위해 온∙오프라인 수업 병행

코로나19의 영향으로 2학기도 여전히 일부 교과목(실험·실습·실기)을 제외한 많은 수업이 온라인으로 진행되고 있다.
우리대학은 코로나 시대가 단기간에 끝나지 않음에 따라 온라인 강의의 질 향상을 통한 학생들의 학습권 보장을 위해 2학기개강에 앞서 우리대학의 학습관리시스템(구슬 CUSL)을 대폭 업그레이드 했다.
구슬은 우리대학의 온라인&모바일 교육 포털로 이번에 업그레이드를 통해 웹엑스를 활용한 실시간 화상강의는 물론 온라인 출결, 동영상콘텐츠, 토론, 과제 및 수업 피드백 등의 지원이 가능한 ‘LMS(학습관리통합시스텝 learning management system)’를 갖췄다.
특히 웹엑스는 뛰어난 보안성을 바탕으로 다양한 기능을 지원하는 원격강의 시스템으로 2학기는 1학기에 비해 온라인 강의의 퀄러티가 대폭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에 학습관리시스템인 ‘구슬’이 대폭 업그레이드됨에 따라 학우들은 실시간 화상강의, 동영상 콘텐츠 강의를 수강할 수 있게 되었다. 구슬은 웹기반과 모바일기반 학습환경이 제공됨에 따라 PC는 물론 노트북, 태블릿(아이패드, 갤럭시 탭 등), 핸드폰(안드로이드폰, 아이폰 등) 등 다양한 기기로 접속이 가능하다.
교수학습지원실에서는 “1학기에 활용됐던 줌 강의는 LMS와 연동이 되지 않아 출결 등의 문제로 실시간 화상강의 개설, 학습자 참여 등에 불편함이 많았다”며 “다양한 기능을 지원하는 원격강의 시스템이 구축됨에 따라 학생들은 실시간 화상강의 종료 후 강의내용 다시보기 기능을 통해 수업시간에 이해하지 못한 부분을 다시 학습할 수도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정부의 사회적거리두기 완화(1단계)에 따라 지난 10월19일부터는 실기·실습과목 외에 이론교과목 중 일부도 대면수업이 가능해졌다. 이에 따라 전체 개설과목(약 1,100여과목)의 과반 정도는 대면 또는 대면과 비대면을 혼용한 블랜디드러닝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대면수업을 실시하는 학과는 감염병 예방을 위해 소독을 철저히 하고 책상마다 가림막을 설치하는 등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키고 있다.

 
 

충청대신문사  webmaster@ok.ac.kr

<저작권자 © 충청대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대신문사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